지난 달 말 본의 아니게 이사를 하게 됐습니다.


대개 그렇지만 30년 이상 된 건물이라 그런지 현관도 색깔이 이쁘지 않은 듯 하야...


큰 맘 먹고 페인트 칠을 하게 됐습니다.


안산에 있는 '문고리닷컴'이라는 곳에 방문해서 페인트에 필요한 재료들을 사 왔습니다.


롤러와 붓으로 칠을 하게 됐고요.



이건 젯소라는 건데... 저도 처음 본 겁니다.


사실 페인트 칠을 이렇게 독립적으로 하는 건 처음입니다.^^


이 젯소는 페인트 색이 잘 될 수 있도록 전에 칠해져 있는 부분을 백지화 하는 용도로 사용합니다.


붓보다는 롤러로 하시는 게 일은 좀 편합니다.


한 번 얇고 깔끔하게 칠하고 20분~30분 정도 말린 다음, 한 번 더 칠해 줍니다.


한번보다는 확실히 두 번이 좋긴 하더라구요. 페인트도 그렇고^^



이것은 페인트입니다. 뚜껑에 분홍색 보이시죠?


이 색깔로 문을 바꿔봅니다. 이제 시작?^^



마킹 테이프로... 페인트가 칠해지지 말아야 되는 부분을 막습니다.


도어락 같은 경우가 그렇죠.



그리고 호수가 적혀 있는 부분을 칼로 띄어 냈구요.



그리고 현관 테두리 넘어 벽부분은 비닐 테이프로 막습니다.


띠 있는 부분만 테이프가 있고, 비닐 부분은 그냥 단순한 비닐입니다.




도어락과 문고리는 이렇게 마킹 테이프로^^



이게 젯소 칠 했을 때의 모습입니다. 붓으로만 했더니 약간 무늬가 좀 있죠?^^


하고 나니 롤러로 먼저 할 껄 하는 후회가 있었습니다.



초보자라 붓칠한 모습이...^^



분홍색 테이프로, 1차, 그리고 30분 정도 말린 뒤에 2차로 칠했습니다.


처음 발랐을 땐, 역시 초보자가 해서 그런지 어설프구나 싶었습니다.


그런데 두 번째 칠하고 나니 확실히 색깔이 좋아졌네요^^


저희 집은 01호입니다.


이것도 문고리닷컴에서 구매했습니다.


양면테이프로 뒤에 오려서 붙인 뒤^^ 이렇게 마무리 지었습니다.


처음이라 그런지 4시간 정도 걸린 듯 하네요.


다음에 또 할 기회가 생기면 더 빠르고 자신있게(?), 그리고 맑게? 깔끔하게 하겠죠?^^ 허허허


이상으로 유끼의 페인트칠 후기를 마칩니다.

posted by †유끼박♬

티스토리 툴바